모에요소 포교활동

☆ HJF소식 - 즐거운 모에세상 ☆ ☆ 공연소식 - 모에요소 포교활동 ☆
2013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라!




Last Note. 씨의 신곡.(및 Bass Zodiac 발표)

작년, Last Note. 씨와 공동 작업했던 Under Lights 앨범 중에서 미쿠, 루카의 목소리로 다시 선보이는

アカツキアライヴァル(새벽 어라이벌)의 PV가 공개되었습니다.

벌써 국내에서도 여기저기로 퍼져 나가고 있는 중이네요. 번역본도 나왔습니다 ㅎ

저는 이 곡에서 Bass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ㅎ



원본 동영상은 이쪽으로~

http://www.nicovideo.jp/watch/sm17064620

조교가 살벌해서 진짜 우타이테가 부르는 줄 알았습니다 ㅎ

이제 많은 우타이테 여러분들이 불러 주시고 라이브에서도 들을 수 있는 곡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ㅎ



그리고, 사일런트아이의 2012년 상반기 일정이 나왔습니다.

2월25일(SAT) CLUB SKYHIGH(SEOUL)
3월 3일(SAT) CLUB A.O.R (SEOUL)
3월31일(SAT) V-HALL ASIA METAL FESTIVAL(SEOUL)
4월14일(SAT) CLUB F.F HELLRIDE RESURRECTION(SEOUL)
4월28일(SAT) CLUB AUBE HELLRIDE IN JAPAN (TOKYO SIBUYA)
4월29일(SUN) TOKYO LIVE(장소미정)
5월26일(SAT) CLUB ROCK STATION(천안)

이 외에도, 더 많은 라이브가 있습니다.

그와함께 아직 미정이긴 하지만, 오리엔탈익스프레스가 6월경에 울산재즈페스티벌에 참여할 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제가 사용하는 베이스 중 "bass zodiac" 이 드디어 확정되었습니다.

스크롤의 압박입니다.

1) Izumi Konata Bass (통칭: 코나베)
Birth: 2008
이 베이스는 저의 정체성과, 저의 인생 철학과도 관계가 있습니다. 동영상을 통해 서방 국가에 정신적 시각적 타격을 선사하였으며, 2009년 나고야에서 첫 선을 보인 이후로 셀 수 없을 정도로 해외를 자주 드나들며 국위선양을 해 왔습니다.



2) Willows Octalogue (Prototype)
Birth: 2007
전 세계를 경악의 도가니로 몰아넣었으며, 전통적으로 공화당 강세였던 캘리포니아주의 정치 헤게모니를 일순간에 바꾸는 역사의 현장을 증언해 주는 베이스입니다. 현 휴렛팩커드사 CEO와 밀접한 관련이 있으며, 후세에는 당연히 스미소니언 박물관 행입니다.



3) Willows Spunky Royal (The First Spunky Royal)
Birth: 2004
여러 가지 의미로 기념비적인 베이스입니다.
국산 베이스 중 최초의 Buckeye Burl Top/Honduras mahogany 사양이며, HJF의 최초 범행에 사용되었던 베이스입니다. 동영상 강의에서 가장 많이 쓰였으며, 대중적으로 가장 잘 알려진 베이스 되겠습니다.
돈도 많이 벌어 주었습니다.
참고적으로 제가 Willows측에 원래 제안했던 이름은 배틀로얄의 영어 철자를 오마쥬한 "Spunky Royale" 이었습니다.




4) Willows Spunky Standard 5 HJF Edition(통칭: 새빨간 맹세)
Birth: 2009
Spunky Standard 5현모델 설계의 최초 선상에 있었던 베이스이며, 최근에 비행기를 가장 많이 탄 베이스가 되겠습니다.
2010년 Unplugged Afternoon을 시작으로 2011년 대만 ANS2, 2012년 대만 Smiley 2G에서도 활약했습니다.
사일런트아이 라이브에서도 적극적으로 사용되는 중입니다.
초기에는 패시브였으나, 다양한 개조를 거쳐 현재는 액티브로 사용 중입니다.



5) miosen(澪戦), 통칭 미오베
Birth: 2011
제로센의 한자와 비슷하게 미오센이라고 지어 봤습니다. 이 베이스는 일본 트위터 팬 분들 대상으로 실시한 앙케이트에서 "미오 베이스를 만들어 주세요" 라는 답변이 믾았던 관계로, 그에 보답하는 의미로 제작되었습니다. 원네타는 지금으로부터 약 15년전에 생산된 메이드 인 코리아 그래스루츠 TEJ인가 TBJ인가 하는 상세스펙 불명의 악기였습니다. 동영상 촬영 및 각종 이벤트 용으로 자주 사용됩니다.



6) Willows Venus Custom 6 (Prototype)
Birth: 2007
Willows에서 최초로 제작한 hera의 연장선상에 있던 모델로, 아직 정식 출시가 이루어지지 않은 Venus 시리즈 최초 모델입니다.
도장부터 픽업, 프리앰프, 바디 contour 등 수많은 개조가 이루어져 왔으며, 2011년에 최종적으로 모든 사양이 Fix되었습니다.
의외로 은근히 돈을 많이 벌었으며, 현재도 라이브에서 자주 사용됩니다.




7) Ibanez Gary Willis GWB35
플렛리스 중 가격대 성능비 킹왕짱인 이 인도네시아산 베이스는 현재 플렛리스 열공중인 제게 아주 안성맞춤인 악기입니다. 핑거램프를 자작하여 새로 달았습니다.



8) Fodera Emperor Deluxe
사실, 이 베이스가 제가 가장 오래 가지고 있었던 베이스입니다. 녹음용으로 자주 쓰이고 있으며 한번 소리를 들어보면 왜 포데라인지 알게 해주는 베이스입니다.
현재는 생산이 종료된 Chestnut Burl Top 역시 희소성을 더 높여주고 있습니다.



9) Fujigen NCJB5-10R/AL
2011년 8월, 일본 도쿄 아키하바라에 있는 이케베 Bass Station에서 구입한 모델로. 최상의 playability와 사운드를 자랑합니다. 무엇보다 아키야마 미오가 그냥 생각나는 디자인으로 저를 언제나 도키도키하게 만들어 줍니다.



10) Warmoth G4 (통칭 Sophia)
Birth: 2005
2005년에 워모스에 바디와 넥을 주문해서 만든 베이스입니다. 애초부터 프리시젼 베이스 사운드를 원했기 때문에 픽업도 바톨리니 P-bass 하나 달랑 달려 있습니다.
우여곡절이 많은 베이스인데요, 플렛티드에서 플렛리스로, 다시 최근에 플렛티드로 돌아오는 등 겉보기로는 멀쩡해 보이나 엄청난 개조가 이루어져 왔습니다.
오리엔탈 익스프레스 2집 녹음시에도 쓰였는데요, 그때는 플렛리스였습니다.
최초로 쉘락 피니쉬를 채용했으며, 그 덕분에 상당히 울림이 좋은 악기가 되었습니다. 무엇보다 브라질리언 로즈우드 핑거보드의 유혹은 참을 수 없죠.



11) Willows Spunky Noble
Birth: 2006
이 베이스는 오리엔탈 익스프레스의 심장과도 같은 악기입니다.
Spunky Noble 제 1호기이며, 2집부터 4집까지 거의 이 베이스를 이용해서 녹음했으며, 울산재즈페스티벌, 각종 TV 방송, 단독공연 등등 전국 각지를 돌아다니고 일본 오사카, 하마마츠까지 다녀온 유서깊은 베이스입니다. 오리엔탈 익스프레스 라이브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습니다.



12) Willows Spunky Standard
Birth: 2007
레슨생 여러분들은 이미 친숙한 그 베이스입니다.
무려 공짜로 받았습니다만, 실전경험이 아주 풍부한 악기 되겠습니다. 왕초보 베이스 강의는 거의 이 베이스로 촬영했으며, 중요한 라이브 현장에도 항상 있었습니다.

이 외에도, Bass Zodiac에 포함되어 있지 않은 악기들이 몇 대 더 있습니다. 
그 악기들은 언제라도 판매할 수 있으며, 여러분들의 것이 될 수 있습니다.

암튼, 이제 제 주변에는 딱 12대의 악기만 놔두고 살아볼까 합니다 ㅎㅎㅎㅎㅎ

그동안 너무 많이 질렀습니다 ㅋ


...는 훼이크고,

제 13번째 사도...아니 베이스가 곧 등장합니다.






덧글

  • Shooter 2012/02/25 15:33 # 답글

    오~! 노래는 역시 몇번을 들어도 멎집니다~!
    베이스 사진중에
    새빨간 맹세가 안보이네요 ㅠㅠ
    새빨간도 나름 활약을 많이 한거 같은데~!
  • 이위성 2012/02/25 17:05 # 삭제

    4번에 있답니다...ㅎㅎ
  • Shooter 2012/02/27 19:04 #

    수정 되었네요 ㅋ
  • Yoon 2012/02/26 15:27 # 삭제 답글

    옴마나 아틀란시아는 어디로 ㅠ_ㅠ
  • 아이스씨 2012/02/28 23:27 # 삭제 답글

    Bass zodic 이라니 ㄷㄷㄷ 모든 베이스가 다 멋지지만 역시 스펑키로얄이 가장 맘에 드네요.
    로얄을 지르고 싶습니다 ㅋㅋ
  • 미오베 2012/03/01 10:04 # 삭제 답글

    미오베라니...ㅋㅋㅋㅋ

    으엌ㅋㅋㅋㅋㅋ
  • 이즈군 2012/03/04 01:13 # 삭제 답글

    어라라 아틀란시아 한대 가지고 계시지않았던가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937
239
601989